메인홈 신문/언론사 실시간 News 생방송 동영상뉴스 지식 포토뉴스 생활뉴스 뉴스허브 주요뉴스
 2020.01.20 월요일 OTOT 웹진검색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조선여성의 가르침
김동호 위원장
윤동주 문학지기
김경재 전 의원
꿈의 소재 발견
부경대 총장
유상호 CEO
노인학대 가해자
해외봉사 대상
전,삼보 이용태 회장
글로벌 한상 k뷰티
최고의 말동무
[보이스피싱 막아]
대기업 총수들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식약처, '발암 추정물질' 우려 당뇨병 치료제 수거조사 착수
식약처 역시 자체 시험 검사에 착수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메트포르민 함유 의약품 원료에 대한 계통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원료의약품부터 수거해 검사를 진행 중"이라며 "완제의약품에 대한 검사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여성 호르몬 에스트로겐, 간에 전이한 종양 성장 촉진"
브로트 교수는 "젊은 층에서 대장암 환자가 늘고 있는 점 등을 생각할 때, 성별로 더 특화된 치료 전략을 세우려면 이번 연구 결과가 충분히 검토돼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부작용 없이 음식물 섭취 줄이는 뇌 신경회로 발견"
CGRP를 억제하면서 CALCR만 활성화할 수 있으면 비만 환자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연구팀은 기대한다. 식욕을 억제하면서 음식물 섭취와 체중을 장기적으로 관리할 수 있기 때문이다.
 과학적으로 입증된 숙면의 힘…건강과 아름다움 다 지킨다
"벽돌이 항구적인 부분이라면, 페인트는 수시로 상처가 생겨 보수해야 하는 부분"이라면서 "차에 윤활유를 넣고, 라디에이터에 냉각수를 채우듯이, 가느다란 원섬유는 기질 조직이 유지되는 걸 보조한다"라고 설명했다.
 항정신병 약물, 치매 환자 뇌 외상 위험↑"
항정신병 약물은 치매 환자의 신경정신 증상을 진정시키기 위해 흔히 사용되지만 심한 공격성, 격앙 행동, 정신병적 증상에만 제한적으로 투여해야 할 것이라고 연구팀은 강조했다.
 독일 연구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진단법 개발
현재는 일반 바이러스 검사법만이 사용되고 있다. 이는 바이러스의 DNA 염기서열을 분석해 유전체를 해석하는 것으로 규모가 크고 검사장비가 잘 갖추어진 임상검사실이라야 가능하다.
 "소뇌의 강한 뇌파가 수전증 일으킨다"
온라인 (www.eurekalert.org) 에 공개된 논문 개요에 따르면 본태 떨림은 현재 미국에서 가장 흔한 운동장애로 약 1천만 명이 이 증상을 가졌다고 한다. 이는 파킨슨병 환자 수의 8배에 달하는 것이다.
 포도당 대사 부산물인 젖산염, 변이 세포의 암 진행 촉발"
미얀 교수는 "암세포의 젖산 생성과 젖산 배출 운반체를 각각 다른 화합물로 차단하는 방법을 연구하고 있다"라면서 "만약 젖산을 배출하지 못하게 되면 암세포는 스스로 파열해 사라질 것"이라고 말했다.
 임신성 당뇨 예측 컴퓨터 알고리즘 개발
또 임신성 당뇨 위험이 낮은 것으로 밝혀진 여성은 임신성 당뇨 검사인 포도당 부하검사(glucose tolerance test)의 번거로움과 비용 지출을 피할 수 있을 것이라고 연구팀은 덧붙였다.
 "유산 후에도 PTSD 올 수 있다"
자궁외임신은 수정란이 나팔관, 자궁경부, 난소 등 자궁 이외의 부위에 착상하는 것으로 방치하면 착상 부위가 파열하면서 치명적인 내출혈이 발생할 수 있어 즉시 수술로 제거해야 하며 방치하면 생명을 잃을 수도 있다.
 "비만약 '벨빅' 암 발생 위험 높인다"…식약처, 안전성 서한
벨빅은 중추신경계에 작용하는 식욕억제제로, 2012년 미국 FDA 허가를 받았다. 국내에서는 일동제약[249420]이 2015년 2월부터 판매 중이다.
 "설탕 하루만 먹어도 뇌 보상체계 변화, 중독성 있다"
그 밖에 성관계, 이성 교제, 새로운 깨달음 등의 자연적 자극은, 약물을 포함한 인공적 자극과 마찬가지로 뇌의 보상 체계를 활성화한다. 바로 도파민과 오피오이드 같은 신경전달물질을 분비하는 체계다.
 세계 보건 위협하는 항생제 내성, 세균 보호막에 해법 있다
슈테나케르스 교수는 "세균의 상호 공조를 막는 항균 치료가 실질적으로 항생제 내성 문제를 푸는 해결책이 될 수 있다"라면서 "우리 목표는 이 항균 물질을 약으로 개발해 임상 진료에 도입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항암제 저항 흑색종, 세포 골격 바꾸는 약점 찾았다"
이때 면역치료의 치료 표적은 MARK 경로의 B-RAF 또는 N-Ras 돌연변이이고, 관련된 세포 골격 단백질은 ROCK와 미오신 Ⅱ이다. 모두 18종의 미오신 단백질 가운데 미오신 Ⅱ는 근육 수축과 세포질 분열에 관여한다.
 "림프구 감소, 사망 위험 예고 지표"
연구팀은 2003~2015년 사이에 '코펜하겐 인구조사'에 등록된 10만8천135명(20~100세)의 건강자료를 분석했다. 이 기간에 1만372명이 각종 원인으로 사망했다.
 "뇌압도 녹내장 원인"
녹내장은 안구에 영양을 공급하는 동시에 안압을 유지해 주는 눈 속의 체액인 방수(房水)의 배출구가 좁아지면서 안압이 상승, 망막의 시신경이 손상되는 질환으로 시력이 점차 떨어지면서 실명까지 이를 수 있다.
 사지도,먹지도 마세요"…사슴태반 줄기세포 캡슐 밀수업자 적발
14일 관세청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세관 당국은 2019년 7∼12월 국내 들여올 수 없는 사슴 태반 줄기세포 캡슐 제품을 몰래 숨겨 들여오려던 밀수입자 175명을 관세법 위반 혐의로 적발, 벌금을 부과하고 해당 물품은 몰수했다.
 "조발성 치매에 아미노글리코사이드 항생물질 효과"
이날 온라인 (www.eurekalert.org)에 공개된 논문 개요에 따르면 이 돌연변이를 가진 생쥐에 아미노글리코사이드 항생제를 투여하자, 뇌의 뉴런(신경세포)이 완전한 길이의 프로그래뉼린을 생성하기 시작했다.
 "급성 농약 중독 치료 중 발생 지혈 장애 원인 밝혀"
순천향대 부속 천안병원은 박삼엘·길효욱(신장내과) 교수팀이 급성 농약 중독환자의 생존율을 높여주는 혈액 관류와 혈액투석 치료 중 발생하는 부작용인 지혈 장애 기전을 밝혀냈다고 13일 밝혔다.
 "다한증 있으면 뇌졸중·심장질환 위험 높다"
교감신경절제술을 받으면 뇌졸중 위험도가 1.36배에서 0.44배로 낮아졌다. 허혈성심장질환도 1.24배에서 0.62배로, 복합심장질환도 1.31배에서 0.56배로 낮아졌다.
◁    1 [2][3][4][5][6][7][8][9][10]   
Copyright ⓒ ■ SINCE-1999-신문-■ OTOT-오티오티 ■ All Rights Reserved.

신문위원회 규정을 준수합니다. 부가통신사업 제 8821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청소년보호 홍성덕 국장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발행인 : 趙英孝■otot88@daum.net | Tel : | Fax : ■신문 김해연 편집국장
주소 : 서울 송파구 송이로20길18 302호[외]편집국Team외부별도운영■서울아[02744호]신문■방통위서울전파관리소[신문7985호]■신문위원회[209호]■신문등록및발행일1999~2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