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홈 신문/언론사 실시간 News 생방송 동영상뉴스 지식 포토뉴스 생활뉴스 뉴스허브 주요뉴스
 2021.06.20 일요일 OTOT 웹진검색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연합뉴스 [총] 국장
지구촌나눔 김혜경
첫돌 이웃돕기성금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전주MBC사장 김한광
김경임 동장
진중권 동양대교수
강원일보 김중석 회장
서울 도심 무료급식소
수림문학상 후보작
전,삼보 이용태 회장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심장 멈출 듯한 충격" 눈물 쏟아진 광주 붕괴 참사 합동분향소

"심장 멈출 듯한 충격" 눈물 쏟아진 광주 붕괴 참사 합동분향소

'붕괴 참사' 소꿉친구 사망소식에 오열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친구야. 네가 왜 거기 있니"

11일 오전 광주 철거 건물 붕괴 사고로 숨진 피해자를 추모하기 위한 합동분향소에 비명과도 같은 오열이 터져 나왔다.

이 사고로 변을 당한 A(71) 씨의 친구 2명이 분향소를 향해 다급하게 뛰어오며 참아왔던 울음을 터트린 소리였다.

이들은 친구의 영정 사진 앞에 서서 어찌할 줄을 모르며 발을 동동 굴렀다.

환한 표정을 짓고 있는 고인의 사진을 어루만지고 또 어루만지며 친구의 허망한 죽음을 안타까워했다.

그렇게 한참을 분향소에서 떠나지 못하던 이들은 A씨와 초등학교 때부터 60여 년 간 인연을 이어온 소꿉친구들이라고 했다.

사고 당일, 피해자들의 안타까운 사연에 마음 아파했지만, 자신의 친구가 숨졌으리라고는 상상도 하지 못했다.

전날 저녁 언론에서 우연히 고인의 영정사진을 본 다른 친구 하나가 "우리 친구인 것 같다"며 캡처한 사진을 보내와 소식을 알게 됐다.

겨우 마음을 추스린 유점순(72) 씨는 "친구의 사진을 본 순간 심장이 멈추는 것 같았다"며 "요양병원에 있는 남편에게 반찬을 해서 가다가 사고를 당한 것 같다"고 말했다.

숨진 피해자들과 일면식도 없지만, 안타까운 소식을 들은 시민들은 이른 시간부터 합동분향소를 찾아왔다.

시민들은 안내자의 안내에 따라 엄숙한 자세로 헌화와 분향을 하며 피해자를 추모했다.

딸과 함께 조문한 시민 배수경(56) 씨는 "사고 소식을 듣고 안타까워서 온종일 아무런 생각을 하지 못할 정도였다"며 "직접 알지는 못한 분들이지만 알고 보면 친구의 가족일 수도 있어 남의 일 같지 않다"고 말했다.

출근길에 잠시 짬을 내 조문을 하고 가거나 휠체어를 타고 분향소를 찾아온 사람도 있었다.

전날부터 광주 동구청 주차장에서 운영을 시작한 합동분향소에는 이날 오전까지 560여명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ㅡ[연합뉴스]ㅡ

ㅡCopyrights(c)- OTOT-오티오티, 신문" 무단, 전재 배포 금지ㅡ


▷등록일 : 2021-06-11 14:55:07     ▷작성자 : ■신문위원회등록-SINCE-1999- OTOT - 오티오티 [신문/포털]
 

 쿠팡물류센터 화재 나흘째…완진까지 이틀 더 걸릴듯
소방당국은 화재를 완전히 진압하는 데에는 최소 이틀 이상이 더 걸릴 것으로 보고, 건물 내부로 진입해 불씨를 제거하는 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쿠팡물류센터 나흘째 회색 연기…주민들 피해도 속출
주민 들은 화재진압 과정 에서 흘러나온 소화수 의 인근 소하천 (뒤뜰천) 유입 을 우려하고 있는데 시는 뒤뜰천 에 임시 둑 을 설치 하는 등 오염 방지 에 나서고 있다.
 군산 폐기물처리업체서 불…2시간 만에 큰 불길 잡혀
소방당국 관계자 는 "현재 잔불 정리 중 이지만 폐기물 더미에 남아있는 불씨 가 사그라지지 않아 완전 진화 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 같다"고 말했다.
 36시간만에 연기 잦아든 쿠팡물류센터…실종 소방관 내일 수색
그러나 오전 11시 50분께 내부 에서 불길 이 다시 치솟기 시작 해 낮 12시 14분에 대응 2단계가 재차 발령된 뒤 현재 까지 이어지고 있다.
 음주운전 사망사고 냈는데…법원 "윤창호법 무죄"
당시 A씨 혈중 알코올 농도 는 면허 취소 수준 인 0.120%로 조사됐다. 그는 2007년과 2013년에도 음주운전 으로 벌금형 을 받은 적이 있다.
 한밤 고속도로 만취운전 20대, 시민 추격 끝 에 검거돼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 를 조사 하는 한편 A씨가 정확한 동선 을 알려줘 신속하게 출동·검거 할 수 있었다며 A씨에게 감사 를 표했다.
 '붕괴 참사' 관련 조폭 출신 전 5·18단체 회장 해외 도피 왜?
한편 학동4구역 재개발사업조합 관계자 는 이러한 의혹 과 관련 해 "A씨가 조폭 출신이었는지, 이번 사업 에서 어떤 역할 을 했는지 모른다"고 부인 한 바 있다.
 "UFO 봤다 해도 누가 인정?" 전두환 변호인 또 헬기사격 부정
앞서 1심 재판부인 광주지법 형사8단독 김정훈 부장판사는 1980년 5월 21일과 27일 각각 500MD 헬기와 UH-1H 헬기의 광주 도심 사격이 있었다고 인정했다.
 광주 학동 4구역 재개발조합 "조폭 출신 인사 개입? 모르는 일"
광주 동구 학동 4구역 재개발사업에 조직폭력배 출신 인사가 개입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조합이 "모르는 일"이라고 선을 그었다.
 전철역 화장실서 20대 남성 숨져…경찰 수사
경찰은 타살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다며, A씨의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다.
Copyright ⓒ ■신문위원회등록-SINCE-1999- OTOT - 오티오티 [신문/포털] All Rights Reserved.

신문위원회 규정을 준수합니다. 부가통신사업 제 8821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편집국장 김해연 / 청소년보호 홍성덕 국장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발행인 : 趙英孝 ■ 외 法的 1人 | Tel : | Fax : ■ototnews@naver.com
주소 : 서울 강남구 삼성로 14길 210호 외 ■편집국사무실/광화문프레스센타 ■서울아 [02744호] 신문 ■방통위전파관리소 [신문/포털]7985호 ■신문위원회 [209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