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홈 신문/언론사 실시간 News 생방송 동영상뉴스 지식 포토뉴스 생활뉴스 뉴스허브 주요뉴스
 2021.06.20 일요일 OTOT 웹진검색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연합뉴스 [총] 국장
지구촌나눔 김혜경
첫돌 이웃돕기성금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전주MBC사장 김한광
김경임 동장
진중권 동양대교수
강원일보 김중석 회장
서울 도심 무료급식소
수림문학상 후보작
전,삼보 이용태 회장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뒷동산 오르듯' 네팔 셰르파, 에베레스트 25번째 등정 도 성공

'뒷동산 오르듯' 네팔 셰르파, 에베레스트 25번째 등정도 성공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네팔의 셰르파 카미 리타(51)가 세계 최고봉 에베레스트(8천848m)를 25차례 등정하는 대기록을 세웠다.

네팔 셰르파, 에베레스트 8천848m 정상 25번째 등정 기록

8일 히말라얀타임스와 외신에 따르면 카미는 전날 에베레스트 등정에 또 성공해 자신이 보유한 이전 기록을 경신했다고 네팔 관광부가 발표했다.

카미는 역시 산악 가이드 일을 하는 아버지를 따라 1994년 5월 13일 처음으로 에베레스트 정상에 올랐다.

그는 이후 거의 해마다 에베레스트 정상을 밟았고 K-2 등 다른 고봉에도 여러 차례 올랐다.

카미는 2019년 5월에는 15일과 21일, 일주일 동안 두 차례나 '동네 뒷산 오르듯' 에베레스트 정상을 밟았다.

그때가 카미의 에베레스트 23번째, 24번째 등정 기록이었다.

카미는 2020년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등반이 금지돼 오를 수 없었고, 올해 다시 등반이 허용되자 25번째 등정을 시도했다.

카미는 전날 다른 셰르파 11명과 함께 에베레스트의 전통적인 등정 코스인 남동부 능선을 따라 오후 6시께 8천848m 정상에 올랐고, 이는 이번 시즌 첫 성공으로 기록됐다.

카미는 전부터 "25번째 등정을 마치면 은퇴하겠다"고 말했지만, 실제 은퇴할지에 대해서는 아직 입장을 내지 않았다.

카미를 제외한 네팔 셰르파 가운데 3명이 에베레스트 21차례 등정 기록을 가지고 있으나 이 가운데 2명은 은퇴했다.

noanoa@yna.co.kr

ㅡ[연합뉴스]ㅡ

ㅡCopyrights(c)- OTOT-오티오티, 신문" 무단, 전재 배포 금지ㅡ


▷등록일 : 2021-05-08 12:25:13     ▷작성자 : ■신문위원회등록[신문]-SINCE-1999- OTOT - 오티오티 [신문/포털]
 

 아시아 첫 코로나 백신도입 싱가포르, 1차접종 50% 넘었다
싱가포르 는 지난해 12월 아시아 에서는 처음으로 미국 제약업체 화이자 가 독일 바이오엔테크 와 공동 개발 한 코로나19 백신 을 들여왔다.
 중국, 미·러 전략적 안정 공동성명 에 "환영 한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회담을 한 뒤 핵전쟁 위협 감소 등을 위한 전략적 안정성 에 관한 공동성명 을 채택 했다.
 바이든-푸틴, 악수 하며 첫 정상회담 시작
이날 정상 회담은 양국 외교장관 만이 배석하는 소인수 회담, 이후 확대 회담 등을 포함 해 약 4∼5시간 정도 이어질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첫 독도방어훈련 실시…日, 주일무관 불러 항의
"해군은 매년 정례인 동해 영토수호훈련을 시행해왔다"며 "이번 동해훈련도 우리 영토, 국민, 재산에 대한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시행했다"고 밝혔다.
 "아세안, 여전히 중국 경계…공동성명 표현 이견"
중국해양대 팡중잉 (龐中英) 교수는 중국에 대한 아세안 회원국 의 '신뢰 부족 '이 중국-아세안 관계 개선 을 방해 한다고 봤다.
 문대통령 "영국은 혈맹"…英총리 "안보협력 강화 하자"
백신은 한국에서 주력 백신으로 사용 되고 있다"고 소개하자, 존슨 총리는 양국이 다양한 분야 에서 깊이 있는 협력 을 모색 할 협의체 를 만들 것을 제안 했다.
 백악관 "G7 정상회담서 중국 '일대일로' 대응 인프라 계획 합의"
강제 노동 관행 이 인간 존엄성 에 어긋나는 것은 물론 불공정 경쟁 의 악명 높은 사례라는 점을 명확히 하도록 다른 정상들을 압박 할 것이라는 얘기다.
 방역 수칙 어기고 추도식 참가?…베트남서 9명 벌금형
한국 기업들의 공장이 몰려있는 박장성에서만 3천719명이 나왔으며, 삼성전자 휴대폰 공장과 다수의 협력사들이 있는 박닌성에서는 1천231명이 감염됐다.
 "미국인 10명 중 7명이 동성결혼 합법화 지지…사상 최고"
바이든 행정부에서는 피트 부티지지가 교통장관으로 임명되면서 자신이 성소수자임을 공개한 장관이 처음으로 탄생하기도 했다.
 [영상] 美제공 얀센 백신 내일 새벽 한국에…백악관
한국에 대한 백신 지원에 대해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직접 나서 주한미군 보호 에 방점 을 두며 특별한 상황 이라고 설명 했습니다.
Copyright ⓒ ■신문위원회등록-SINCE-1999- OTOT - 오티오티 [신문/포털] All Rights Reserved.

신문위원회 규정을 준수합니다. 부가통신사업 제 8821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편집국장 김해연 / 청소년보호 홍성덕 국장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발행인 : 趙英孝 ■ 외 法的 1人 | Tel : | Fax : ■ototnews@naver.com
주소 : 서울 강남구 삼성로 14길 210호 외 ■편집국사무실/광화문프레스센타 ■서울아 [02744호] 신문 ■방통위전파관리소 [신문/포털]7985호 ■신문위원회 [209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