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홈 지식 신문/방송 생방송/NEWS 최신/NEWS 유튜브/NEWS 생활/NEWS 포토/NEWS 주요/NEWS 허브/NEWS 검색/기사 언론인/NEWS 언론/도서 언론
분류검색  
신문국장 공무원 전업
품격있는 나라 홍보
청소년 교양도서
폐지모아 이웃사랑
폭력감소 손상혁 수장
 ■ 주간/정치
 ■ 주간/경제
 ■ 주간/사회
 ■ 주간/문화
 ■ 주간/스포츠
 ■ 주간/전국
 ■ 주간/연예
 ■ 주간/다국적
 ■ 주간/과학/이슈
 ■ 주간/IT/good/Special
 ■ 주간/블랙박스/CCTV
 ■ Pocket News
 ■ 주간/식품/보건
 ■ 주간/생활건강
 ■ 주간/전문의 강좌
 ■ 주간/영상/생활/지식
 ■ 우리말 쉽데 배우자
 ■ 주간/영화/극장가
 ■ 주간/통통리뷰
 ■ 주간/연주/케이팝
 ■ 주간/엔터테인먼/ENG/FULL
 ■ 주간/인터뷰/시사회
 ■ 주간/영상/이슈
 ■ 주간/명사/초대석
 ■ 주간/미니/News
 ■ 주간/Probation/기자
 ■ 주간/틈새/뉴스
 ■ 주간/OTOT TV
 ■ 주간/OTOT LIVE
 ■ 주간/유튜브언론사
 ■ [삶]
 ■ 뮤지컬
 ■ News Diary
강좌 > 주간/생활건강
[리빙톡] 서랍장에 쌓여있는 약, 복용해도 괜찮을까?
2023-04-25  133
  동영상 재생시간 : 0 분

[리빙톡] 서랍장에 쌓여있는 약, 복용해도 괜찮을까?


(서울=연합뉴스) 무심코 열어본 서랍장. 그런데 감기약, 소화제, 두통약 등 언제 샀는지 알 수 없는 약들이 잔뜩 쌓여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겉보기엔 멀쩡하지만 복용하기엔 찝찝하고, 그렇다고 버리기엔 아까운 각종 약품은 어떻게 하는 게 좋을까요?

식품 유통기한은 잘 지키면서 의약품 사용기한은 크게 신경 안 쓰는 분들 많을 것 같은데요.

개봉 후 사용기한이 지나도록 오랫동안 방치해둔 약이 있다면 버리는 게 좋겠습니다.

겉보기에는 괜찮을 것 같지만, 사용기한이 지난 약은 효능이 떨어질 수 있고 자칫 부작용이 생길 수 있기 때문인데요.

대한약사회에 따르면 알약은 보통 2∼3년, 안약은 개봉 후 한 달, 연고는 반년 정도로 사용기한이 정해져 있습니다.

김은혜 대한약사회 홍보이사는 "의약품 사용기한은 약효가 제대로 나타날 수 있는 기한을 법적으로 정해놓은 것"이라며 "가급적 사용기한 내에 의약품을 복용하는 걸 권장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용기한이 남았다 해도 포장을 뜯어 공기와 접촉했다면 변질이 시작돼 약의 효능이 떨어집니다.

그런데 보관만 잘하면 사용기한이 지난 약을 먹어도 괜찮을까요?

김은혜 홍보이사는 "기한이 지났을 때 효과를 담보할 수 없기는 하다"면서 되도록 기한이 지난 건 먹지 말고 폐기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렇다면 별도 사용기한이 표기돼 있지 않은 의사 처방 약은 어떻게 해야 할까요?

환자 및 증상에 맞춰진 의사 처방 약은 처방전에 안내된 약 복용 기간이 곧 사용기한입니다

김은혜 홍보이사는 "(약국에서는) 포장을 까서 (조제)해드리는 경우가 많은데, 그 포장지 자체가 빛이나 공기와의 접촉을 차단하지는 못하기 때문에 포장을 제거하면 사용기한이 상당히 짧아진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용기(약통)에 약을 덜어줬다면 24시간 빛이나 산소가 투과하는 상황은 아니기 때문에 6개월 이내까지 복용은 가능하다"고 덧붙였습니다.

당뇨약, 혈압약 등 일부 약은 환자가 자주 병원에 오기 번거로워 3∼6개월 장기처방을 받아 복용하기도 하는데요.

하지만 김은혜 홍보이사는 "의사와 협의해 처방 기간을 3개월 내로 줄이는 게 약물 안전성을 높이는 방법이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습니다.

의사 처방 약마다 보관 방법이나 사용기한이 다르지만 일반적으로 알약은 2∼3개월, 가루약은 한 달 안에 복용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그렇다면 약은 보통 어떻게 보관해야 할까요?

습기와 빛을 피해 서늘한 곳에 보관하고 사용하는 도중 다른 용기에 약을 옮기면 오염될 수 있으니 용기를 바꾸지 않아야 합니다.

올바른 보관만큼이나 버리는 방법도 중요한데요.

함부로 버렸다가는 환경을 오염시킬 수 있기 때문이죠.

현재 폐의약품은 지방자치단체 관리 아래 약국이나 보건소에서 수거해 소각하도록 하고 있는데요.

서울시를 비롯한 지자체들은 구청, 주민센터 등에 폐의약품 수거함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습니다.

세종시에서는 폐의약품을 안심봉투에 담아 우체통에 넣거나 보건소·약국·주민센터 수거함에 넣으면 안전하게 처리해주는 사업도 시범 시행하고 있죠.

하지만 모든 지자체가 폐의약품 수거함을 운영하지는 않기 때문에 자치구별 수거 방법을 확인해 처리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리빙톡] 서랍장에 쌓여있는 약, 복용해도 괜찮을까? - 2

임동근 기자 김윤지 인턴기자

dklim@yna.co.kr

ㅡ[연합뉴스]ㅡ

ㅡCopyrights(c)- OTOT-오티오티, 신문" 무단, 전재 배포 금지ㅡ


 [리빙톡] "피곤해 보여요" 처지고 불룩한 눈 밑, 왜일까?
(서울=연합뉴스) 직장인 A씨는 요즘 들어 부쩍 "피곤해 보인다" "인상이 안 좋아 보인다"는 말을 자주 들었습니다.
 [리빙톡] 마라탕에 후식은 탕후루…아이들 비만 빨간불?
(서울=연합뉴스) '식사는 마라탕, 후식은 탕후루!'
 [리빙톡] '젊은 대장암' 증가세…"잘 걸리는 특징 있다"
(서울=연합뉴스) 지난 7월 가수 겸 배우 청림(본명 한청림)이 대장암 투병 끝에 향년 37세 나이로 세상을 뜬 사실이 알려졌습니다.
 [리빙톡] 가을철 메마르는 입술…혀로 핥거나 뜯지 마세요
(서울=연합뉴스) 30대 직장인 A씨는 "건조한 날씨 때문인지 입술이 메마르더니 위아래가 다 터서 몇겹이나 벗겨졌다"며 "너무 아프다"고 호소했는데요.
 [리빙톡] 나들이 가기 좋은 날씨…쯔쯔가무시 감염 '주의'
(서울=연합뉴스) 20대 직장인 A씨는 친구들과 야외로 소풍을 다녀오고 며칠 뒤부터 기침과 고열 증상을 겪었습니다.
 [리빙톡] 국내서 늘어난 '매독'…증상과 치료법은?
(서울=연합뉴스) 일본에서 매독 환자가 급증하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매독 환자 수가 점차 늘고 있습니다. 올해 2~7월 국내 매독 환자는 전년 대비 10% 증가했죠....
 [리빙톡] 여름철 몸살감기?…알고 보니 대상포진
(서울=연합뉴스) '개도 안 걸린다는 여름 감기!'
 [리빙톡] '극한의 고통' 요로결석…8월에 유독 많은 이유는?
(서울=연합뉴스) 50대 직장인 A씨는 폭염에 등산을 다녀온 후 옆구리에 극심한 통증을 느끼고 새벽에 잠을 깼습니다.
 [리빙톡] 야외활동 필수템 모기기피제, 상황에 맞는 제품이 있다...
(서울=연합뉴스)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 무더위에 모기가 기승을 부리자 모기기피제를 찾는 사람도 늘고 있습니다.
 [리빙톡] 슬리퍼 신다 수술까지?…당뇨 환자 맨발 노출 조심
(서울=연합뉴스) 덥고 습한 여름. 땀이 자주 나는 여름철엔 발이 답답해 샌들이나 슬리퍼를 찾게 되죠.
 
 ::: 많이 본 뉴스
1. 정규재TV 외침? 대우그룹 김우중, 역사의 1 PAGE를 남기고 사라 졌다.
2. [정주원 기자 취중인터뷰] 한은정 제 진짜 모습으로 작품 하고 싶어요.
3. 영화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그리고 복숭아
4. [인터뷰] '2대 캐리' 김정현 부담은 사실…사랑받는 캐리 되고파..
5. '2대 캐리' 김정현 부담은 사실…사랑받는 캐리 되고파
6. 가족과 기억에 얽힌 감동스토리 '코코'
7. [성창근 충남대 교수] 미생물 백신으로 방제 제주MBC 취재[한국옻제조협회 명예회장
8. [정규재 펜앤마이크 신문 창간]
9. 한라산 입산 통제, 축구 경기도 취소돼
10. 문대통령 "RCEP서명, 역사적 순간…다자주의·자유무역에 기여"
 
Copyright ⓒ OTOT 오티오티 상표/국제/국내■ SINCE-1999 언론 Portal All Rights Reserved.

공정거래 위원회에서 인증한 표준약관을 사용합니다. 통신판매업신고 제 [7985]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광화문편집국/김해연국장/유튜브제작국장:김용욱/청소년보호국장:조영희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대표자 : 趙英孝 언론/포털 겸 신문발행인 | Tel : | Fax : ■ototnews@naver.com
주소 :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63로40 1125 외■편집국사무실/광화문프레스■서울아 [02744호]신문■방통위전파관리소[언론/포털]7985호■언론진흥재단/언론포털209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