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홈 신문/언론사 실시간 News 생방송 동영상뉴스 지식 포토뉴스 생활뉴스 뉴스허브 주요뉴스
분류검색  
부산찿은 새미 청
LG생활건강 부회장
이장호 감독 회고전
수림문확상 수상
청소년 교양도서
100세 인생플랜
담배훔친죄 20년
수미네 반찬
장사익 인터뷰
장재숙 문화재청장
 • 주간/최신/영상
 • 주간/케이팝
 • 주간/영화
 • 엔터테인먼트
 • 주간/리뷰
 • 주간/인터뷰
 • 주간/언론/사설칼럼
 • 정규재 Special
 • 주간/동영상 통합
 • 초대석
 • 주간/방송유튜브
 • 주간/정치
 • 주간/경제
 • 주간/사회
 • 주간/문화/연예
 • 주간/전국
 • 주간/세계
 • 주간/스포츠
 • 주간/블랙박스
 • 주간/건강
 • 주간/기타
 • 주간/기업체동향
강좌 > 주간/세계
다뉴브강 수습 男시신 韓실종자로 확인…100㎞ 떨어진 곳서 발견
2019-06-04  29
  동영상 재생시간 : 0 분

(제네바·서울=연합뉴스) 이광철 특파원 현혜란 기자 =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발생한 유람선 허블레아니 침몰사고와 관련, 3일 수습된 시신 1구가 한국인 실종자로 확인됐다.

외교부 당국자는 4일 "사고현장에서 132㎞ 떨어진 지점에서 발견된 시신 1구는 한국-헝가리 합동 감식팀이 신원을 확인한 결과 60대 한국인 남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앞서 헝가리 경찰 당국도 3일(현지시간) 오후 보도자료를 내고 이날 오전 하르타에서 발견된 남성의 시신이 허블레아니 침몰사고 실종자로 확인됐다고 발표했다.

사고 직후 실종자로 분류됐던 한국인 19명 가운데 사망자로 확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로써 이번 사고와 관련, 확인된 한국인 사망자 수는 8명으로 늘었다.

<연합뉴스>송고

ㅡCopyright ⓒ OTOT - 오티오티 [신문] 무단전재 배포금지ㅡ



 외교부 "고노 태도야말로 무례…부적절성 지적·유감 표명"
앞서 고노 외상은 이날 남 대사가 모두발언에서 "우리 정부의 구상을 제시한 바 있다"고 하자 "잠깐 기다려주세요"라고 말을 끊었다.
 日 애니메이션업체 스튜디오 방화로 최소 25명 사망 확인
18일 오전 10시 35분께 교토시 후시미(伏見)구 모모야마(桃山)에 있는 애니메이션 제작회사 '교토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에서 불이 났다.
 "중재위 관련 한국 회답, 오늘 자정까지 기다릴 것"(종합)
'한국 측으로부터 중재에 응하지 않는다'는 회답이 없었다면서 "한국 정부는 (한일청구권) 협정상 정해진 시한인 오늘 자정까지 중재에 응할 의무를 지고 있다"고 말했다.
 日 "중재위 관련 한국 회답, 오늘 자정까지 기다릴 것"(종합)
일본 정부는 18일 한국 대법원의 징용 배상 판결과 관련한 제3국 중재위원회 구성 요구에 대한 한국 정부의 회답을 이날 자정까지 기다리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美캘리포니아서 규모 7.1 강진…20년만에 가장 강력·공포 확산
오후 8시 19분께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로부터 북쪽으로 202㎞ 떨어진 곳에서 규모 7.1의 강진이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애초 40㎞로 관측됐다가 10㎞로 정정됐다.
 김정은 "트럼프와의 훌륭한 관계, 난관 극복하는 신비로운 힘"(종...
"우리 훌륭한 관계가 남들이 예상 못하는 좋은 일을 계속 만들면서 앞으로 해야 할 일이 맞닥뜨릴 난관과 장애를 극복하는 신비로운 힘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친서에 3차회담 있나'에
북미 교착 타개를 위한 톱다운 대화의 문을 열어두면서도 김 위원장과의 재회 시점에 대해 '언젠가'로 언급, 서두르지 않겠다는 속도조절론을 재확인한 것으로 보인다.
 평양서 25만명 시진핑 열렬히 환영…'만세' '습근평' 외쳐
이날 국영 중국중앙(CC)TV가 공개한 영상을 보면, 시 주석의 에어차이나 전용기가 내린 순안국제공항 활주로에는 그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대형 초상화가 나란히 게시됐다.
 [영상] 뼈만 남은 채 울부짖는…'깡마른 곰' SNS서 논란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굶주린 곰이 울고 있다"며 동물원의 부실관리를 주장하며 동영상과 사진을 빠른 속도로 퍼 날랐습니다.
 음악축제장서 욱일기 두른 일본인…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건의 제보를 받았다"면서 "이를 본 입장객들이 주최 측 경호원에게 항의해도 아무런 조치가 이뤄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 많이 본 뉴스
1. '2대 캐리' 김정현 부담은 사실…사랑받는 캐리 되고파
2. 영화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그리고 복숭아
3. [인터뷰] '2대 캐리' 김정현 부담은 사실…사랑받는 캐리 되고파..
4. 정규재 TV 외침? 대우그룹 김우중, 역사의 1 PAGE를 남기고 사라 졌다.
5. 가족과 기억에 얽힌 감동스토리 '코코'
6. [정주원 기자 취중인터뷰] 한은정 제 진짜 모습으로 작품 하고 싶어요.
7. [참치 김치 주먹밥]
8. [정규재 펜앤마이크 신문 창간]
9.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제, 식품접객업소 위생등급제 도입
10. [성창근 충남대 교수] 미생물 백신으로 방제 제주MBC 취재[한국옻제조협회 명예회장
 
Copyright ⓒ ■ SINCE-1999-신문-■ OTOT-오티오티 ■ All Rights Reserved.

공정거래 위원회에서 인증한 표준약관을 사용합니다. 통신판매업신고 제 8821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청소년보호 홍성덕 국장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대표자 : 趙英孝■otot88@daum.net | Tel : | Fax : ■신문 김해연 편집국장
주소 : 서울 강남구 삼성로14 라동 210 [외1호]■서울아[02744호]신문■방통위서울전파관리소[신문7985호]■신문위원회[209호]신문등록■[신문발행일1999,2013,7]■연혁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