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홈 신문/언론사 실시간 News 생방송 동영상뉴스 지식 포토뉴스 생활뉴스 NEWS 허브 주요뉴스
이복덕인 100세 억만장자
봉사왕 김경희씨
사랑 전한 공무원
아찔한 창원 스카이
아동청소년 치킨제공
세상변해도 봉사
예술 향기 물씬
봄나물 독초
가을에 제맛 갈치
거리두기 격상
노숙인 50여명 경찰관
소비자물가
 ■  길따라/천리길
 ■  볼거리/즐기다
 ■  레저/위락/관광
 ■  OTOT TRAVEL
 ■  패션/뷰티
 ■  리빙/스타일
 ■  방송/연예/TV
 ■  영화/영화제
 ■  가요/POP/MUSIC
 ■  뮤지컬/콘서트/음악회
 ■  스토리/소설
 ■  전문의 건강
 ■  의료/보건/위생
 ■  바이오헬스
 ■  명의/동의보감
 ■  생활체육/걷기운동
 ■  경로/사회/복지
 ■  학원/교육
 ■  사회/공헌/활동
 ■  사회/여성
 ■  영/유아/청소년
 ■  법원/검찰/경찰
 ■  소셜/웹튠/콘텐츠
 ■  OTOT GAME
 ■ 오티오티 완구
 ■  인터넷/IT/AI
 ■  잡지/메가진
 ■  이모저모
 ■  유저/소비자
 ■  생활/환경
 ■  부동산/캘린더
 ■  체험/문화
 ■  음식/맛기행
 ■  웰빙/식탁
 ■  농산물/수산물
 ■  농림/축산
 ■  해양/수산 바다세상
 ■  뭐야 왜 이래요
 ■  OTOT TV
 ■  중기/벤처
 ■  ISSUE CUT
 ■  유통/서비스
 ■  에너지자원
 ■  NEWS TUBE
 ■  NEWS HEADLINE
 ■  OTOT GOLF
 ■ YOUTUBE/Sns File
 ■  토목/건설
 ■  HOT NEWS
 ■  KNOW HOW
 ■  OTOT LIVE
 ■  중 화학
 ■  자동차
 ■  전자/전기
 ■  FOCUS
 ■  산업/기업
 ■  TECH
 ■  BLACK BOX
 ■  금융/증시
 ■  취업/창업
 ■  재테크
> 법원/검찰/경찰  
 
경찰도 '대장동 키맨' 남욱 찾기 돌입…인터폴에 공조 요청

경찰도 '대장동 키맨' 남욱 찾기 돌입…인터폴에 공조 요청

(수원=연합뉴스) 최종호 기자 =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의혹의 핵심 인물 중 한 명이자 해외로 나가 자취를 감춘 남욱 변호사에 대한 소재 파악에 나섰다.

'천화동인 4호' 남욱 변호사가 지난달 가계약한 건물 외경

경기남부경찰청 전담수사팀(팀장 송병일)은 현재 미국에 체류 중인 남 변호사의 정확한 소재를 파악하고자 지난 7일 국제형사기구(인터폴)에 공조 요청을 했다고 9일 밝혔다.

공조 요청 내용은 남 변호사의 체류지 확인으로 수배나 형사사법공조와 달리 강제력은 없지만, 인터폴의 지원이 이뤄지는 만큼 남 변호사를 찾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이번 의혹을 수사하는 또 다른 주체인 검찰은 최근 남 변호사의 여권을 취소해달라고 외교부에 요청한 바 있다.

여권 무효화 조치는 무효 사유가 발생하면 당사자에게 여권을 반납하라고 통지하는 절차로, 외교부는 여권법 등에 근거해 남 변호사의 여권을 무효로 할 수 있는지를 검토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여권 무효화와 인터폴 공조는 성격이 다른 조치로 중복되는 절차가 아니다"라며 "해외에 머무는 피의자의 소재를 신속히 파악해 조기 귀국하도록 하는데 상호 보완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남 변호사는 2009년부터 대장동 개발 사업을 주도한 인물이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공영개발을 포기한 뒤엔 민간 개발을 위해 주변 토지를 사들이고 토지주들을 직접 설득했다.

그는 2014년 이재명 당시 성남시장이 대장동 개발 방식을 민관 합동으로 바꾸면서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와 개발 사업에 참여했다.

그는 화천대유 자회사 천화동인 4호의 실소유주이기도 하다. 대장동 개발에는 8천721만 원을 투자해 1천7억 원가량의 배당금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대장동 의혹이 본격적으로 불거지기 수개월 전 출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zorba@yna.co.kr

ㅡ[연합뉴스]ㅡ2021.10.09

ㅡCopyrights(c)- OTOT-오티오티, 신문" 무단, 전재 배포 금지ㅡ

 
 
 같은 날 검찰 소환된 '대장동 4인방'…대질 조사 가능성
  검찰은 이날 조사를 포함해 관련자들 보강 수사 후 김씨와 남 변호사의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조성은, '김웅 녹취록' 공개…"검찰이 알아서 수사해준다"...
  다만 김 의원은 검찰과 관련 있을 것이라는 '냄새'를 계속 풍기지만, 녹취록 안에서는 직접 연관성을 확정할 실명이나 일차적인 사실관계가 드러나지는 않는다.
 한국언론진흥재단, 지역·중소 언론에 50억원 규모 공익광...
  언론재단은 올해는 코로나19로 경영상 피해가 크고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 노력하는 언론에 지원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조주빈 징역 42년 확정…여성단체 "디지털 성범죄 반드시 ...
  조주빈 징역 42년 확정…여성단체 "디지털 성범죄 반드시 처벌"
 김만배 영장심사 '정영학 녹취' 증거 논란…법원, 재생 제...
  서울중앙지법 문성관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4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12시 55분께까지 2시간 25분여에 걸쳐 심문했다.
 이정수 서울중앙지검장은 14일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 의...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소환 계획 등에 대해서는 "수사계획이나 일정 같은 부분을 지금 단계에서 말씀드리긴 곤란하다"고 답했다.
 검찰은 조만간 권 회장과 아내 A씨를 불러 주가조작 의혹과...
  檢, '김건희 주가조작 의혹' 도이치모터스 회장 횡령·배임 수사
 경찰도 '대장동 키맨' 남욱 찾기 돌입…인터폴에 공조 요청...
  그는 화천대유 자회사 천화동인 4호의 실소유주이기도 하다. 대장동 개발에는 8천721만 원을 투자해 1천7억 원가량의 배당금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KBS 사장 공모에 15명 지원…27일 임명제청
  ▲ 김종명, KBS 보도본부장·전 KBS 런던 특파원
 경찰은 이전 무면허 운전으로 재판을 받고 있음에도 상습적...
  무면허 운전 재판 중에 또 운전대 잡은 40대 구속
 亢龍有悔 [황룡유회] 란.!
  ■ 하늘에 오른 [龍] 용은 뉘우침이 있다는 뜻으로, 하늘 끝까지 올라간 용이 더 올라갈 데가 없어 다시 내려올 수밖에 없듯이 부귀 [富貴] 가 극에 이르면 몰락...
 경찰청장 "초기판단 잘못"…'대장동 의혹' 초동수사 실패 ...
  김 청장은 "지난달 17일 언론에서 보도할 것이라는 보고를 받고 사건을 알게 됐다"며 "국민적 관심이 높은 사안인 만큼 철저한 의지를 갖고 수사하겠다"고 말했다...
 아리랑TV, 한국 정보 수요 증가에 문화 코너 등 강화 연말...
  아울러 '2021 외국인투자주간 IKW 포럼' 특집을 기획하고 과학 다큐멘터리 '프리미엄 컬렉션'을 편성한다.
 화천대유 김만배 검찰 소환 초읽기…로비 실체 드러날까 ...
  검찰은 김씨 외에 유 전 본부장에게 3억원을 건넨 것으로 드러난 위례신도시 개발 사업자 정모씨도 조만간 소환할 계획이다.
 [인사] 연합뉴스 ▲ 편집총국장(편집국장 겸임) 조채희 ...
  ▲ 편집총국장(편집국장 겸임) 조채희
 [인사] 한겨레신문사
  ▲ 독자서비스국 유통혁신부 영남팀장 박재영 ▲ 〃 호남충청팀장 유재형
 [인사] 광주매일신문 ▲ 사회부장 임채만
  ▲ 사회부장 임채만 (광주=연합뉴스)
 [인사] 글로벌이코노믹 ▲ 금융증권부 부장 김희일(부국장...
  ▲ 금융증권부 부장 김희일(부국장)
 [인사] 이뉴스투데이 ▲ 생활경제부장 김태형(IT과학부장 ...
  ▲ 생활경제부장 김태형(IT과학부장 겸직) ▲ 금융증권부장 안중열(서울=연합뉴스)
 [인사] 아시아투데이 ▲ 편집국 정치부장 허무호 ▲ 산업1...
  ▲ 편집국 정치부장 허무호 ▲ 산업1부장 김진욱 ▲ 산업2부장 강주남 ▲ 국제부장 주성식
 
Copyright ⓒ ■신문위원회등록-SINCE-1999-OTOT-오티오티-[신문/포털] All Rights Reserved.

신문위원회 규정을 준수합니다. 부가통신사업 제 8821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광화문편집국 김해연 국장 / 청소년보호 홍성덕 국장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발행인 : 趙英孝 ■ 외 法的 1人 | Tel : | Fax : ■ototnews@naver.com
주소 : 서울 강남구 삼성로 14길 210호 외 ■편집국사무실/광화문프레스 ■서울아 [02744호] 신문 ■방통위전파관리소 [신문/포털]7985호 ■신문위원회 [209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