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홈 신문/언론사 실시간 News 생방송 동영상뉴스 지식 포토뉴스 생활뉴스 뉴스허브 주요뉴스
 2019.09.19 목요일 OTOT 웹진검색
 속보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카드뉴스  축제  맛얼  동네  언론
윤동주 문학지기
한국인 첫 수상
노인학대 가해자
부경대 총장
유상호 CEO
전,삼보 이용태 회장
정복차림 1인 시위
해외봉사 대상
글로벌 한상 k뷰티
꿈의 소재 발견
최고의 말동무
[보이스피싱 막아]
대기업 총수들
  속보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카드뉴스
  축제
  맛얼
  동네
  언론
  "휴식시간은 30분만"…中하이얼, '낮잠' 직원 4명 해고 파문


'근무규칙 위반' 주장에 '기계취급' 비판 봇물

(서울=연합뉴스) 이해영 기자 = 중국의 유력 가전업체 하이얼이 근무시간에 낮잠을 잤다는 이유로 종업원 4명을 해고한 사실이 현지 언론에 보도돼 파문이 일고 있다.

회사 측의 처분이 지나치다는 비판에 더해 이 회사의 평일 휴식시간이 30분밖에 안 된다는 지적이 나오면서 중국에서 사회문제가 되고 있는 '일하는 방식' 논의에 다시 불이 붙고 있다고 아사히(朝日)신문이 11일 전했다.

현지 인터넷 매체인 '신랑재경(新浪財経)' 등에 따르면 칭다오(靑島)의 하이얼에서 일하는 직원 4명이 지난달 27일 점심 식사 후 직장으로 복귀하지 않고 찻집에서 낮잠을 자다 순찰 담당자에게 적발됐다. 회사 측은 '1급 규칙위반'이라며 이들을 해고했다.

회사 측의 엄한 징계처분에 더해 휴식시간이 30분밖에 안된다는 종업원의 증언 등이 보도되자 인터넷에서는 "사람을 기계처럼 취급한다"는 비판이 비등했다. 회사 측은 지난 6일 SNS 공식 계정을 통해 "규정에 따른 조치"라며 정당한 해고라고 주장했으나 언론은 "단순하고 난폭한 종업원 관리는 이제 받아들여지지 않는 시대"(新京報)라며 해고처분에 의문을 제기했다.

중국에서는 최근 기업간의 치열한 경쟁 등을 배경으로 한 장시간 노동이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 아침 9시부터 저녁 9시까지 주 6일간 초과근로를 한다는 의미의 '996 근무'라는 말도 생겨났다.

10일 경영일선에서 물러난 카리스마 경영자 마윈(馬雲) 알리바바 회장도 지난 4월 중국 IT(정보기술) 업계에 만연한 '996 근무'를 옹호하는 듯한 발언을 했다 비난이 빗발치자 일에 대한 열정을 강조하려는 취지였을 뿐이었다며 "직원들에게 996을 강요해 이익을 챙기려는 회사가 있다면 바보 같은 것으로 성공할 수도 없다" 고 서둘러 진화에 나서기도 했다.

'996 근무' 옹호발언으로 홍역을 치른 마윈 알리바바 회장[[EPA=연합뉴스]

'996 근무' 옹호발언으로 홍역을 치른 마윈 알리바바 회장[[EPA=연합뉴스]

lhy5018@yna.co.kr

<연합뉴스>송고

ㅡCopyright ⓒ OTOT - 오티오티 [신문] 무단전재 배포금지ㅡ



▷등록일 : 2019-09-11 10:31:47     ▷작성자 : ■ SINCE-1999-신문-■ OTOT-오티오티 ■
 

 이번엔 바티칸서…10대 성학대 연루 사제 2명 법정행 위기
바티칸 검찰관은 17일(현지시간) 성명을 내어 가브리엘레 마르티넬리 신부를 성 학대 혐의로, 엔리코 라디체 신부는 이를 은폐한 혐의로 각각 재판에 세울 것을 법원에 요청했다.
 日정부, 백색국가 제외 "매우 유감"…"방아쇠 당긴건 日" 비판도
그는 "일본의 수출입 안보상의 문제는 전혀 없다"면서 "한국이 무슨 생각으로 그런 것을 했는지 사정을 알아볼 것"이라고 언급했다.
 미래에셋그룹 글로벌X, 다이와증권과 일본 ETF운용사 설립
금융 투자 업계에 따르면 최근 글로벌 X는 다이와증권과 조인트벤처(JV) 형태로 일본 도쿄(東京)에 본사를 둔 ETF 운용사 '글로벌X 재팬'을 설립했다.
 러 수사당국 "불법조업 단속 대원들 공격한 北 선원들 형사입건"
수사위원회는 "17일 오후 5시(현지시간)께 일본해(동해)의 러시아 배타적경제수역(EEZ)에서 북한 국기를 달고 불법으로 조업하는 어선들이 발견됐다"고 설명했다.
 "사우디, 최소 한달간 하루 300만 배럴 원유공급 차질"
이 업체는 이날 낸 보고서에서 이렇게 추정하면서 "시간이 지나면서 (원유 공급에) 어려움이 생길 수 있지만 사우디는 원유 수입처의 수요를 모두 충족할 수 있다고 발표할 가능성이 크다"라고 내다봤다.
 홍콩서 승객 태운 지하철 탈선…8명 부상(종합)
지난 3월 홍콩에서는 센트럴 역 인근에서 열차 차량끼리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으나, 당시에는 운행 이외 시간이어서 열차에 탑승한 승객이 없었다.
 중동정세, 글로벌 경제에 '불확실성 폭탄'으로 주목
비클리 어드바이저리 그룹의 최고투자책임자(CIO)인 피터 부크바는 "고유가가 계속되면 글로벌 경제가 그 충격을 흡수할 수 있을지 불확실하다"고 말했다.
 日오사카시장 "후쿠시마 오염수, 오사카 앞바다 방류에 협력"
NHK에 따르면 마쓰이 이치로(松井一郞) 오사카시장은 이날 오사카시청에서 기자들에게 "미래에 영원히 탱크에 물(오염수)을 넣어 두는 것은 무리"라고 말했다.
 中 "지방정부 GDP 산출방식 통일"…'부풀리기' 사실상 인정
전문가들은 그간 중국의 지방정부들이 경제 실적을 부풀리는 탓에 중국 중앙정부가 발표하는 국내총생산(GDP) 지표가 왜곡되고 있다고 지적해왔다.
 전담 정비사가 없어서…에어부산 승객 130명 일본서 발 묶여
에어부산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전 10시 40분 일본 나고야에서 출발해 김해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던 BX131편 운항이 6시간 지연됐다.
Copyright ⓒ ■ SINCE-1999-신문-■ OTOT-오티오티 ■ All Rights Reserved.

신문위원회 규정을 준수합니다. 부가통신사업 제 8821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청소년보호 홍성덕 국장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발행인 : 趙英孝■otot88@daum.net | Tel : | Fax : ■신문 김해연 편집국장
주소 : 서울 강남구 삼성로14 라동 210 [외1호]■서울아[02744호]신문■방통위서울전파관리소[신문7985호]■신문위원회[209호]신문등록■[신문발행일1999,2013,7]■연혁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