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홈 신문/언론사 실시간 News 생방송 동영상뉴스 지식 포토뉴스 생활뉴스 뉴스허브 주요뉴스
 2021.04.19 월요일 OTOT 웹진검색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연합뉴스 [총] 국장
지구촌나눔 김혜경
첫돌 이웃돕기성금
호주 강다예 변호사
진중권 동양대교수
강원일보 김중석 회장
서울 도심 무료급식소
전주MBC사장 김한광
인,기자협회 회장
용납해선 안될일
LS그룹 3세 이상현 태인
수림문학상 후보작
전,삼보 이용태 회장
한탄강 자연비경
동양일보 조철호 회장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외솔시조문학상에 민병도 시인…10월 시상식


민병도 시인

민병도 시인[외솔문학회 제공=연합뉴스]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제2회 외솔시조문학상에 민병도 시인을 선정됐다.

외솔문학회는 수상자로 민 시인을, 수상작으로 그의 작품 '겨울대숲' 등 5편을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민 시인은 1953년 경북 청도 출생으로, 1976년 한국일보 신춘문예로 등단했고, 영남대학교와 대학원에서 미술을 전공한 뒤 20년간 대학에서 강의를 진행했으며 현재 국제시조협회 이사장을 맡고 있다.

시조집으로는 '슬픔의 상류', '들풀', '원효', '칼의 노래', '바람의 길' 등 18권과 자유시집 '숨겨둔 나라', '만신창이의 노래' 등을 발간했다.

또 시조평론집 '닦을수록 눈부신 3장의 미학'과 '비정형의 정형화', 수필집 '고독에의 초대', '꽃은 꽃을 버려서 열매를 얻는다' 등을 집필했다.

민 시인은 다양한 문학 활동을 통해 한국문학상, 중앙시조대상, 가람시조문학상, 김상옥시조문학상, 정문시조문학상, 한국시조작품상, 금복문화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외솔시조문학상은 울산 출신 한글학자이자 독립운동가인 외솔 최현배(1894∼1970) 선생을 기리고 시조시인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외솔문학회가 주최·주관하고, 울산 중구청이 후원해 지난해 제정됐다.

심사대상은 등단한 지 15년 이상 됐고, 시조집을 3권 이상 출간한 시인이며, 심사작품은 지난 1년간 월간지나 계간지에 발표된 작품이다.

외솔문학회는 "민 시인의 작품은 한글문학의 정수라 할 시조 양식에 한국어의 미학을 함께 쌓아올린 수작"이라며 "시조의 고전적 형식을 함부로 깨지 않으면서도 그 제약을 자유롭게 변모시켰다"고 시상 이유를 설명했다.

시상식은 오는 10월 12일 오후 3시 울산 중구청 2층 중구컨벤션에서 개최된다.

cant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송고

ㅡCopyright ⓒ OTOT - 오티오티 [신문] 무단전재 배포금지ㅡ



▷등록일 : 2018-07-15 16:52:11     ▷작성자 : ■ SINCE-1999 ■ OTOT - 오티오티 ■ [신문]
 

 경칩 [驚蟄]
24절기 중 세 번째 절기(節氣). 계칩(啓蟄)이라고도 한다. 태양의 황경(黃經)이 345도에 이르는 때로 동지 이후 74일째 되는 날이다. 양력으로는 3월 5일 무렵이 된다.
 "부럼은 왜 깰까"…한국전통문화전당 26∼28일 정월대보름 행사
김선태 한국전통문화전당 원장은 "정월대보름 부럼 깨기는 한 해의 부스럼을 예방하는 의미"라며 "어수선한 코로나19 시국에 정월대보름 행사가 일상의 활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픽! 진안] 정화수에 맺힌 2개의 역고드름
마이산 탑사 관계자는 "혹한이 닥치는 겨울이면 하늘로 솟아오르는 신비한 역고드름을 보러 탐방객 발길이 이어진다"고 말했다. (글=최영수 기자, 사진=마이산 탑사 제공]
 설 (春节)
원일 (元日)· 원단 (元旦)·원정 (元正)· 원신 (元新)· 원조 (元朝)· 정조 (正朝)· 세수 (歲首)· 세초 (歲初)· 연두 (年頭)· 연수 (年首)· 연시 (年始) 라고도 하는데 이는 대개 한 해의 첫날임을 뜻하는 말이다.
 달라진 설 장보기 풍경…
세븐일레븐은 자사 '맛' 홍보대사인 배우 김수미와 협업해 모둠전, 돼지갈비찜, 잡채 등을 담은 도시락 4종을, 이마트24는 떡만둣국과 사골 떡국 간편식을 마련했다. CU는 신축년을 기념해 소고기를 활용한 양식 간편식 4종을 판매한다.
 대한 [大寒]
대한(大寒)은 24절기 가운데 마지막 스물네 번째 절기로 '큰 추위'라는 뜻을 가진 절기이다. 대한은 음력 12월 섣달에 들며, 양력으로 1월 20일 무렵이다. 이억영 [대한풍경] 썰매타기_서산 원래 겨울철 추위는 입동(立冬)에서 소설(小雪), 대설(大雪), 동지(冬至), 소한(小寒)으로 갈수록 추워진다. 소한을 지난 대한이 일 년 가운데 ...
 소한 [小寒]
소한 小寒은 동지 冬至 와 대한 大寒 사이에 들며 음력 12월, 양력 1월 5일 무렵에 해당한다.
 동지 [冬至]
음력 동짓달 초순에 들면 애동지, 중순에 들면 중동지(中冬至), 그믐 무렵에 들면 노동지(老冬至)라고 한다. 이처럼 우리 민족은 태양력인 동지에다가 태음력을 잇대어 태음태양력으로 세시풍속을 형성시켜 의미를 부여하였다.
 설날에 조상 의 묘소 에 절 하고 살펴 보는 예 (禮).
묘소가 잘 있는지 살펴보러 간다고 하여 성묘(省墓)·전묘(展墓)·상묘(上墓)·상분(上墳)·상총(上塚)·배분(拜墳)·배소례(拜掃禮)·소묘(掃墓)·전소례(展掃禮)라고도 한다. 또는 간단하게 묘소에서 차례를 지낸다고 하여 ‘산소차례’라고도 하는데, 이것은 대체로 묘제(墓祭) 또는 성묘의 의미로 통용되었다. 송시열(宋時烈)이 “성묘 때 처음에 재배하며, 다시 재배하고 물러서는 것은 예의가 더욱 갖추어진 것이다.”고 하였듯이, 조상에게 문안드리듯이 묘소에 절하고
 [大寒] 대한
대한(大寒)은 24절기 가운데 마지막 스물네 번째 절기로 ‘큰 추위’라는 뜻을 가진 절기이다. 대한은 음력 12월 섣달에 들며, 양력으로 1월 20일 무렵이다.
Copyright ⓒ ■신문위원회등록[신문]-SINCE-1999- OTOT - 오티오티 All Rights Reserved.

신문위원회 규정을 준수합니다. 부가통신사업 제 8821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청소년보호 홍성덕 국장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발행인 : 趙英孝 ■otot88@daum.net | Tel : | Fax : ■신문 김해연 편집국장
주소 : 서울 강남구 삼성로 14길 210호 외▶별도/편집국/광화문프레스센타■서울아[02744호]신문■방통위전파관리소[신문포털7985호]■신문위원회[209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