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홈 지식 신문/방송 생방송/NEWS 최신/NEWS 유튜브/NEWS 생활/NEWS 포토/NEWS 주요/NEWS 허브/NEWS 검색/기사 언론인/NEWS 언론/도서 언론
 2023.11.30 목요일 OTOT 웹진검색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포토  CN  축제  탐사  맛얼  언론  날씨
언론중재위원
첫돌 이웃돕기 성금
입학하는 우리 아이
카카오 류혜정 본부장
올트먼 MS 합류
봉사는 나의 삶
수림문학상 후보작
삼보 이용태 회장
김은선 미.지휘자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포토
  CN
  축제
  탐사
  맛얼
  언론
  날씨
  춘천시 '김유정 선양사업' 통합…'김유정문학상' 운영

춘천시 '김유정 선양사업' 통합…'김유정문학상' 운영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 춘천시는 소설가 김유정(1908∼1937년)의 선양사업이 문학촌과 기념사업회로 양분된 것을 통합해 운영하기로 했다.

지난 3월 춘천 김유정추모제 통합 개최…동상 이전 제막식 열려

14일 춘천시에 따르면 현재 김유정 선양사업은 춘천문화재단이 위탁한 김유정문학촌과 사단법인 김유정기념사업회가 각각 열고 있다.

앞서 2021년부터 2년간 두 기관의 갈등으로 추모제를 따로 개최하다 지난 3월 행사에서 처음 통합해 열렸다.

하지만, 문학혼을 기리는 김유정 작가상과 문학상 등은 별도로 이뤄져 왔다.

이에 춘천시는 최근 협의를 벌여 김유정 작가상을 폐지하고 문학상으로 통합 운영하며 시상 훈격도 높이기로 했다.

그러면서 문학상 시상 운영 주최는 춘천시와 김유정기념사업회가 맡기로 했다.

또 주관은 문학축제기간 행사 전반적인 지원을 김유정문학촌이 운영하며 문학상 수상자 선정과 시상은 김유정기념사업회가 하기로 했다.

김유정의 고향 신동면 증리에 조성된 문학촌

그동안 작가상과 함께 열렸던 학술상과 푸른문학상, 신인문학상, 청소년 문학상 등은 별도로 운영한다.

육동한 춘천시장은 "별도로 따로 열리던 선양사업을 화합을 통해 보다 효율적으로 연계해 함께 추진하게 됐다"며 "통합을 통해 앞으로 김유정 선양사업이 보다 활발하게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소설 '봄·봄'과 '동백꽃' 등 향토색 짙은 단편소설을 남긴 김유정 선생은 지병으로 29세에 세상을 떠나 '영원한 청년작가'로 한국문학사에 남아있다.

이에 춘천시는 1960년대부터 김유정을 기리는 추모제 등을 시작으로 2002년 생가터인 신동면 증리 실레마을에 김유정문학촌을 만들어 매년 다양한 행사를 열고 있다.

지난 3월 춘천 김유정추모제…동상 이전 제막식

ㅡ[연합뉴스]ㅡhak@yna.co.kr

ㅡCopyrights(c)- OTOT-오티오티, 신문" 무단, 전재 배포 금지ㅡ


▷등록일 : 2023-11-15 00:04:25     ▷작성자 : OTOT 오티오티 상표/국제/국내■ SINCE-1999 언론 Portal
 

 지진 겪은 포항시민에 최대 300만원 배상 판결…줄소송 예고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017년과 2018년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과 관련해 포항시민들이 정부와 기업 등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소송에서 승소함에 따라 관련 소송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춘천시 '김유정 선양사업' 통합…'김유정문학상' 운영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 춘천시는 소설가 김유정(1908∼1937년)의 선양사업이 문학촌과 기념사업회로 양분된 것을 통합해 운영하기로 했다.
 '서울시 김포구' 실익 놓고 경기도-김포시 날선 공방
(김포=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김포시가 서울로 편입됐을 때 실익을 놓고 경기도와 김포시가 공방을 벌이고 있다.
 [현장] "서울 편입 어렵지 않다"…김포 첫 주민간담회 북새통
(김포=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서울 편입을 추진하는 경기도 김포시가 7일 주민 간담회를 열자 행사장에 주민들이 대거 몰려 북새통을 이뤘다.
 간판이 덮치고 빗물에 고립되고…전국 강풍·호우 피해 속출
(전국종합=연합뉴스) 6일 전국 곳곳에 바람이 강하게 불고 비까지 많이 내려 시민들이 바람에 쓰러진 나무에 다치거나 불어난 물에 고립되는 등 관련 피해가 속출했다.
 '밤톨만 한 우박 쏟아져'…충북 북부권 천둥·돌풍 동반 가을비
(제천=연합뉴스) 천경환 기자 = 26일 오후 충북 북부 지역을 중심으로 돌풍과 번개를 동반한 가을비가 내리는 가운데 일부 지역에는 우박이 쏟아져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주의가 요구된다.
 서울∼인천 검단·영종·소래 M버스 4개 노선 내년 개통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인천과 서울을 오가는 광역급행버스(M버스) 4개 노선이 신설된다.
 "정치 혐오 조장" 난립한 현수막 철거는 위법?…해법 마련 절실
(전국종합=연합뉴스) 정당의 정책이나 정치 현안 관련 현수막은 신고하지 않아도 설치할 수 있는 옥외광고물 등의 관리와 옥외광고산업 진흥에 관한 법률(옥외광고물법)
 "피해 최소 3천억?"…수원 전세사기 의혹 피해자 단톡방엔 '한숨'
(수원=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피해액이 최소 3천억원이라는데 이게 사실인가요?"
 오늘도 귀경길 정체…부산서 5시간11분·강릉서 3시간20분
(서울=연합뉴스) 이미령 기자 = 추석 연휴 닷새째인 2일 오후 귀경 행렬이 이어지며 주요 고속도로에서 정체가 본격화되고 있다.
Copyright ⓒ OTOT 오티오티 상표/국제/국내■ SINCE-1999 언론 Portal All Rights Reserved.

신문위원회 규정을 준수합니다. 부가통신사업 제 [7985]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광화문편집국/김해연국장/유튜브제작국장:김용욱/청소년보호국장:조영희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발행인 : 趙英孝 언론/포털 겸 신문발행인 | Tel : 070-8159-3333 | Fax : ■ototnews@naver.com
주소 : 서울 영등포구 63로40 여의도동 외■편집국사무실/광화문프레스■서울아 [02744호]신문■방통위전파관리소[언론/포털]7985호■언론진흥재단/언론포털209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