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홈 신문/언론사 실시간 News 생방송 동영상뉴스 지식 포토뉴스 생활뉴스 뉴스허브 주요뉴스
 2020.08.07 금요일 OTOT 웹진검색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전,삼보 이용태 회장
김선영
재일 부부사업가
고려인 삶
이재명
법조인'재미동포
노인학대 가해자
[인터뷰] 김영록
신갑순 음악인
한복 디자이너
용납해선 안될일
현대차그룹 회장
[K명장 열전]
원의원 "한국전쟁
박세리 감독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점유율·패스 1위…기록이 드러낸 강원 '병수볼'의 저력
'2019 K리그 테크니컬 리포트'서 부각…선수론 세징야·하창래 돋보여
강원 FC의 김병수 감독과 한국영
강원 FC의 김병수 감독과 한국영[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2019시즌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후반기 선전을 펼친 강원 FC의 원동력이 된 '병수볼'의 저력이 기록에서 확인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최근 발간한 '2019 K리그 테크니컬 리포트'를 통해 2019시즌을 돌아봤다.

특히 전술 트렌드를 짚은 '테크니컬 토픽' 부문에선 '병수볼'이 첫 화두로 나왔다.

강원은 2019시즌 스플릿 라운드 파이널A에 진입, 최종 6위에 올랐다. 패스 위주의 화끈한 공격 축구로 '병수볼'이라는 애칭을 얻었다.

테크니컬 리포트에 따르면 강원은 볼 점유율(58%), 볼을 갖고 플레이한 시간(평균 32분 52초), 패스 시도(경기당 572회), 패스 성공률(86%), 전방으로 향하는 패스 성공률(81%) 등에서 1위에 올라 '병수볼'의 특성을 드러냈다.

골, 슈팅, 패스, 경합, 인터셉트, 드리블 등 경기에서 일어나는 모든 유의미한 동작을 합한 횟수도 886회로 리그에서 가장 많았다.

김병수 감독은 테크니컬 리포트에 실린 인터뷰에서 "수비를 하되, 볼을 갖고 수비하는 방법을 고민했다. 수비진에서 볼을 소유하는 움직임이 어느 정도 이뤄지니 공격적으로 나서는 게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그 중심엔 중원 사령관 한국영(30)이 있었다는 게 팀 안팎의 평가다.

프로축구연맹 경기위원회는 "한국영을 기점으로 미드필드에서 빌드업이 이뤄진 게 주효했다"고 평가했고, 이슬기 강원 코치도 "한국영이 제 역할을 못 했다면 공격형 미드필더가 내려와서 보조하며 불필요한 소모가 생겼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세징야
세징야[연합뉴스 자료사진]

테크니컬 리포트에는 공격·수비 관련 지표에 대한 분석도 담겼는데, 여기서는 대구 FC의 에이스 세징야가 돋보였다.

15골 10도움으로 공격포인트 전체 1위에 올랐던 세징야는 슈팅(170개), 드리블 시도(248회), 피파울(128회), 페널티 지역 안으로 패스(시도 297회·성공률 54%), 키패스(시도 100회·성공률 62%) 등 각종 부문에서 1위를 기록했다.

테크니컬 리포트는 "세징야는 유일하게 60%대의 키패스 성공률을 보였다. 빠른 김대원과 많이 뛰는 정승원 등 동료들과의 시너지로 전력 대비 효율을 극대화하는 결과를 가져왔다"고 평가했다.

수비 부문에서는 포항 스틸러스의 하창래가 수비형 경합(350회 시도·성공률 65%)과 공 되찾기(327회) 1위, 인터셉트(267회)는 2위에 자리해 두각을 나타냈다.

K리그1 8개, K리그2 9개 팀이 참가한 GPS 시스템 수집 데이터에서는 선수들의 최고 속도와 평균 뛴 거리 등도 집계됐다.

2019 K리그 최고 속도 기록
2019 K리그 최고 속도 기록[테크니컬 리포트 발췌]

K리그1에서는 포항의 완델손이 최고 시속 35.1㎞, K리그2에서는 FC 안양의 팔라시오스가 35.8㎞를 기록했다.

평균 뛴 거리가 가장 많은 선수는 K리그1 포항의 팔로세비치(12.222㎞), K리그2 안산 그리너스의 박진섭(11.764㎞)이었다.

K리그는 각 시즌 경기 데이터와 각종 지표를 분석한 테크니컬 리포트를 2016년부터 발간하고 있다.

경기위원회의 결산 평가 회의에서 도출된 시즌 주요 트렌드가 반영됐고, 이번엔 전자 퍼포먼스 트래킹 시스템(EPTS) 파트너가 제공한 피지컬 데이터 자료도 도입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 홈페이지를 통해 팬들도 볼 수 있다.

songa@yna.co.kr

<연합뉴스>송고

ㅡCopyright ⓒ OTOT - 오티오티 [신문] 무단전재 배포금지ㅡ



▷등록일 : 2020-01-14 21:09:57     ▷작성자 : ■ SINCE-1999-신문-■ OTOT-오티오티 ■
 

 "경찰이 '차 훔쳤나' 물어"…대니 로즈, 인종차별 피해 호소
당시 잉글랜드와 몬테네그로의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예선 원정 경기에서 현지 팬들이 로즈와 라힘 스털링(맨체스터 시티), 칼럼 허드슨 오도이(첼시) 등을 향해 인종차별 의미가 담긴 조롱을 해 논란이 됐다.
 혈세 샜나'…시민구단 광주FC 직원들 수당 부당수령 의혹
시 관계자는 "조사 범위나 결과를 아직 예단할 수 없지만, 부당 수령 의혹이나 내부 알력의 정황이 노출된 만큼 체계를 바로잡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첫 유관중 홈경기 광주 챔피언스필드 '설렘 가득'
충북 청주에서 여자친구와 함께 찾아온 양민형(31) 씨 역시 "마침 휴가인 시기에 유관중 경기를 한다고 해 찾아왔다"며 "뜻깊은 날인 만큼 KIA 타이거즈가 꼭 이겼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프로야구 로봇심판 판정에 2초…볼이 간혹 스트라이크로"
KBO 사무국은 4일 경기도 이천 LG 챔피언스파크에서 열린 한화 이글스와 LG 트윈스의 퓨처스(2군)리그 경기에서 자동 볼·스트라이크 판정 시스템(로봇심판)을 처음으로 시범 운영했다.
 KIA, 4일부터 광주 홈경기 관중 입장…프로야구 구장 모두 개방
KIA는 "무관중 기간 팀 득점 수에 따라 적립해 온 사인볼을 입장객에게 선착순으로 증정할 계획이다. 육성 응원이 금지된 상황을 고려해 응원 수건을 제작했으며, 홈 6연전 동안 모든 입장객에게 무료로 나눠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노련한 신인' 유해란 "보기 나온 뒤에 차분해졌어요"
어린 나이인데도 압박감을 잘 이겨낸 비결에 대해서는 "압박감이 없는 것은 아니었다. 초반에 실수가 나와서 오늘 힘들겠다고 생각했다. 그러나 홀이 많이 남았고, 버디 기회가 많이 올 거라는 생각이 강했다"고 설명했다.
 반환점 도는 프로야구…순위·타이틀·신인왕 경쟁도 본격 점화
주말에 비가 오지 않는다면 두산 베어스, LG 트윈스, 삼성 라이온즈, kt wiz도 후반기 레이스로 접어든다.
 유소연 "LPGA 출전은 9월에, 다음 기부는 마음 동할 때"
또 "이번 대회를 이어 다음 주에 박인비 인비테이셔널에도 출전할 예정인데, 그 이후 약 3주 동안 강도 높은 체력 훈련도 하고 샷도 가다듬을 수 있는 충분한 시간을 가질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치어리딩협회, 내달 1일 국가대표 상비군 선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선발전은 무관중으로 진행되며, 프리스타일 팜은 지원자들이 온라인으로 제출한 영상을 통해 평가한다.
 고등 축구 전국대회, 8월 시작…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땐 취소
선수단 또는 대회 운영인력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에도 대회는 취소된다. 의심 환자가 발생하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하고 결과가 나올 때까지 대회를 중단한다.
Copyright ⓒ ■ SINCE-1999-신문-■ OTOT-오티오티 ■ All Rights Reserved.

신문위원회 규정을 준수합니다. 부가통신사업 제 8821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청소년보호 홍성덕 국장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발행인 : 趙英孝 ■otot88@daum.net | Tel : | Fax : ■신문 김해연 편집국장
주소 : 서울 송파구 송이로 20길-18 302호 외▶편집국/프레스편집Team별도/운영■서울아[02744호]신문■방통위서울전파관리소[신문7985호]■신문위원회[209호]■발행1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