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홈 신문/언론사 실시간 News 생방송 동영상뉴스 지식 포토뉴스 생활뉴스 뉴스허브 주요뉴스
 2020.08.07 금요일 OTOT 웹진검색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전,삼보 이용태 회장
김선영
재일 부부사업가
고려인 삶
이재명
법조인'재미동포
노인학대 가해자
[인터뷰] 김영록
신갑순 음악인
한복 디자이너
용납해선 안될일
현대차그룹 회장
[K명장 열전]
원의원 "한국전쟁
박세리 감독
  정치
  경제
  사회
  단독
  문화
  전국
  국제
  연예
  스포츠
  과학
  건강
  식품
  이슈
  칼럼
  카메라
  C/N
  축제
  동네
  맛얼
  언론
  날씨
  아카데미 후보 이승준 감독 "세월호 유족과 약속 지켜"
세월호 참사 다룬 '부재의 기억'으로 또 하나의 역사
이승준 감독
이승준 감독[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아카데미상에 후보로 오르면서 세월호 유가족들과의 약속을 지킬 수 있어 다행입니다."

'기생충'과 함께 한국 최초로 아카데미상 단편 다큐멘터리 부문 후보로 오른 '부재의 기억'을 연출한 이승준(49) 감독이 밝힌 소감이다.

29분짜리 '부재의 기억'은 세월호 참사 당시 현장 영상과 통화 기록을 중심으로 그날 현장에 집중하며 국가의 부재에 질문을 던지는 다큐멘터리다. 구조가 이뤄지지 않는 상황에서 참사가 일어나는 상황을 보여주면서 그날 그 바다에 "우리가 믿었던 국가가 없었다"고 주장한다.

이 감독은 14일 연합뉴스와 전화인터뷰에서 "세월호 유가족협의회랑 같이 만들었고 도움을 받았던 작품이라 의미가 크다"며 "이 과정에서 유가족들이 (영화를) 전 세계에 많이 알려달라고 했는데, 후보가 되면서 그 약속을 지킬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 감독은 '부재의 기억'을 미국의 제작사 필드 오브 비전의 제안으로 만들게 됐다고 설명했다.

"공동제작사인 필드 오브 비전이 2016년 말 한창 촛불 정국일 때 제게 그와 관련해서 다큐멘터리를 만들고자 한다고 했어요. 저희 프로듀서랑 저는 세월호에 관한 이야기를 해줬죠. 아직 그에 대해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가 많고, 유가족이나 현장에 있었던 잠수사들이 고통을 안고 살고 있다고요. 또 촛불 정국과 어떻게 연관돼 있는지 설명했어요. 그렇게 영화를 만들기로 결정했어요."

그는 "그 전부터 세월호 참사에 관한 이야기를 하고 싶었지만, 부담이 있었다"고 털어놨다.

"사고가 일어난 뒤 현장에서 기록을 계속해왔던 선배·후배 감독들로부터 당시에 연출 제안을 받았는데, 그땐 자신이 없었어요. 그 고통 앞에서 촬영한다는 것에 관해 부담도 있었고요. 미국 측에서 연락을 받았을 때는 마침내 이 짐을 덜어내야겠다고 결심했죠."

그렇게 만들어진 영화가 제31회 암스테르담 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제16회 EBS 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에서 소개됐다. 2018년 11월 뉴욕 다큐멘터리 영화제에서 상을 타게 되면서 자동으로 아카데미 영화제에 출품할 수 있는 자격을 얻었고, 마침내 최종 후보에까지 오르게 됐다.

이 감독은 설 이후 미국으로 출국해 시상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최종 수상작 선정 투표가 끝나는 2월 4일 전에 뉴욕과 로스앤젤레스에서 네 차례 정도 상영회를 열 예정입니다."

이승준 감독은 '폐허-숨을 쉬다'(2002), '신의 아이들'(2008), '달팽이의 별'(2012), '달에 부는 바람'(2014) 등을 연출했다. 2018년에는 평창동계올림픽 공식기록영화 '크로싱 비욘드'를 만들었다.

<연합뉴스>송고

ㅡCopyright ⓒ OTOT - 오티오티 [신문] 무단전재 배포금지ㅡ



▷등록일 : 2020-01-14 21:02:26     ▷작성자 : ■ SINCE-1999-신문-■ OTOT-오티오티 ■
 

 유재석, 육감을 발휘하다…tvN '식스센스' 내달 방송
4일 tvN에 따르면 '식스센스'는 고정 멤버 5명과 손님 1명으로 이뤄진 출연진이 이색적인 장소나 인물을 찾아다니며 육감을 발휘해 진짜 속에서 가짜를 찾아내는 버라이어티 예능이다.
 벅스, 움직이는 앨범 재킷 '라이브 앨범 아트' 국내 첫 도입
벅스 앱 검색 창이나 탐색 메뉴에서 태그(#)가 붙은 '#라이브앨범아트' 테마를 선택하면 현재까지 라이브 앨범 아트가 적용된 모든 앨범을 한눈에 볼 수 있다.
 "다시 일상으로"…EBS국제다큐영화제 17일부터 일주일간 향연
경쟁부문인 '페스티벌 초이스'는 올해 '글로벌'과 '아시아' 두 부문으로 나뉘어 아시아 다큐멘터리 쪽을 강조한다. 글로벌 부문에선 오민욱 감독의 '해협'을 포함한 7편이, 아시아 부문에선 5편이 상영된다.
 양준일 1·2집, 30년 만에 리마스터링 LP로 나온다
소속사 프로덕션 이황은 오는 5일 양준일 1집 '겨울나그네'와 2집 '나의 호기심을 잡은 그대 뒷모습' 리마스터링 LP 예약 판매가 시작된다고 4일 밝혔다.
 'SKY캐슬' 커플 김보라·조병규 결별…"좋은 선후배로 남기로"
김보라는 웨이브에서 공개된 SF시리즈 'SF8' 중 '우주인 조안'에 출연했으며, 조병규는 올해 초 종영한 SBS TV '스토브리그' 이후 차기작으로 OCN '경이로운 소문'에 캐스팅됐다.
 산청 물 페스티벌서 중학생 이하 트롯 꿈나무 선발한다
경남 산청군은 해마다 여름 지리산과 경호강을 배경으로 펼치는 물 축제 '산청 경호강 물 페스티벌'을 오는 8월 8∼9일 산청국민체육센터에서 열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장르 영화에서 용인해 온 잘못된 관습 고쳐나가야죠"
줄곧 장르 영화를 만들어 왔지만, 줄리아 로버츠와 휴 그랜트가 주연한 '노팅힐'이나 미하엘 하네케의 '아무르'를 '인생 영화'로 꼽으며 언젠가는 멜로 영화도 해보고 싶다고 했다.
 '신박한 정리'와 '바퀴 달린 집', 비움을 말하다
그는 또 "움직이는 집에 초대해 마치 소박한 집들이를 하는 것처럼 함께 시간을 보내는 콘셉트가 일상과 주변의 소중함을 상기해준다"며 "특별한 이벤트나 화려한 스폿 투어는 아니지만 '비움'과 '소박한 초대'를 통해 일상과 인연의 되새기게 한다"고 덧붙였다.
 박문치, '놀면 뭐하니?'서 공개한 '쿨한사이' 3일 발매
최근 '뉴트로'(새로운 복고) 음악으로 주목받고 있는 가수 박문치가 MBC TV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공개한 음악을 정식으로 발매한다.
 태권도 선수 신민철, 아내 혜림 소속사 르엔터에 둥지
신민철은 한국에서 생소한 종목이었던 익스트림 태권도를 전파한 인물로 과거 태권도 시범단 'K-타이거즈'와 국기원 태권도 시범단 주장을 맡았다. 현재 익스트림 태권도 팀 '미르메' 대표다.
Copyright ⓒ ■ SINCE-1999-신문-■ OTOT-오티오티 ■ All Rights Reserved.

신문위원회 규정을 준수합니다. 부가통신사업 제 8821 호, 정보 보호 담당자 : ■청소년보호 홍성덕 국장
사업자등록번호 : 120-06-21238 | 발행인 : 趙英孝 ■otot88@daum.net | Tel : | Fax : ■신문 김해연 편집국장
주소 : 서울 송파구 송이로 20길-18 302호 외▶편집국/프레스편집Team별도/운영■서울아[02744호]신문■방통위서울전파관리소[신문7985호]■신문위원회[209호]■발행1999.